독해력은 곧 학습력! 박형만 선생님의 <2019 독해력 근육 키우기 2기> (1/11)

학습력은 곧 독해력이라는 말처럼 

독해력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습니다.

글을 읽고 해독하는 문해력독해력은 

읽는 방법과 정리하는 방식에 따라 수준이 결정됩니다.

글쓰기와 글 읽기는 함께 성장하는 쌍둥이라서 

세밀하게 읽기와 정리하기를 터득한다면 어떤 어려운 글도 쓰윽 읽어낼 수 있습니다.

중고생들의 독해력을 키우기 위한 과학적 학습 방법을 안내하는 

박형만 선생님의 새로운 강의에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~!!

 

      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* 수강신청서 작성하러 가기  : https://goo.gl/forms/X7pkf8iqFK5Tbhcn1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.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           p. s. 많은 선생님들이 과제가 어려울까봐 걱정하시던데, 과제가 없습니다~!!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참고하셔요~^^ㅎㅎ

< 1강 수업 주제 : 깊고, 넓게, 세밀하게 읽기 – 고정관념 배경지식에서 벗어나기 >

너무 너무 즐겁고 유익했습니다. ‘독해’를 하지 못하는 아이들을 답답해했던 저 자신이 많이 부끄러워지는 시간이었습니다. ‘교사’로 어떻게 아이들을 책읽기의 즐거움으로 이끌 수 있을지 고민이 많아집니다 -신현*

감동적이었습니다. 단순히 ‘읽기’가 아니라 ‘본질’을 돌아보고 생각해보게 도와주셨습니다. ‘맥락’을 가지고 사건을 보고 생각을 확장시키는 부분을ㅅ 계속 확장시켜 가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. 속도는 딱 좋은데 1강 다 못 마쳐서 아쉽습니다 – 전선*

독해란 기준점을 갖고 글을 보는 것이라는 말씀에 많이 찔립니다. 이 점에서 ‘아이들 앞에 자기성찰 없이 나선 저 자신에 대해 반성합니다.’ 자아성찰의 시간이었습니다. 기존에 마니샘 수업방식과 다르게 주어진 자료에 대해 시간 내에 전체를 볼 수 있는 점이 좋습니다.

‘독해’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 새롭게 깨닫게 된 시간이었습니다. 아직은 전 따라가는데 급급한 수준입니다. 저는 빨리 가는 수업보다 세밀하게 짚어주시는데 더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– 조정*

독해의 동기를 어떻게 학생들에게 줄 것인가를 고민하게 됩니다. 재미있는 지문으로 천천히 분석해가는 방식이 아주 좋았습니다 – 이상*

내가 바르게 살기 위해 하는 게 독해라는 선생님의 말씀에 다시금 제가 바른 독해를 하고 있는지 다시 생각해보게 됐습니다 – 김혜*

무작정 인터넷 서핑하다가 ‘독해’라는 단어에 꽂혀 해오름을 알게 되었습니다. 책을 읽고 싶은 욕구가 커지고 열심히 듣겠습니다 – 김도*

강의가 좋았습니다. 첫 날이라 강의를 천천히 하신 것 같은데 다음부터는 조금 빠르게 말씀하셔도 되겠습니다 – 김연*

독해는 ‘삶을 제대로 살기 위함이고’ 공감 능력이 뛰어난 사람은 독해를 잘 한다고 했는데 막상 실전에 들어가니 어려움에 직면했다. 그러나 마지막 지문 공선옥 <명량한 밤길>을 짧은 지문이었지만 박형만 선생님의 독해를 듣고 나니 ‘독해는 삶’에 대한 매치가 딱 이루어짐을 느꼈다 – 남미*

결석, 지각하면 큰일 나겠다 생각했습니다 – 홍성*

독해의 기본원리를 배운 것 같다. 1차시 수업목표가 그 시간에 마무리되면 좋을 것 같아요 – 송기*

‘지금, 여기’에서 관점으로 해석하기, 나와의 상관성 찾기를 통해 나의 성찰이 가능하다는 부분이 인상적이었습니다. 다음 차시도 기대됩니다 – 남유*

독해에 대한 생각을 다시 해보게 되었다. 공부가 많이 필요함을 느꼈다. 선생님이 말씀해주신 ‘무지의 발견’이다 – 정희*

독해의 과정에 대해 다시 깨우칩니다. 공감하는 능력과 독해의 연관성. 앞으로의 수업과정도 열심히 동참할게요 – 정혜*

‘독해’에 대한 세 가지 질문을 갖고 있기를 해야겠다. 내 안의 한계를 알고 “온 정성을 다해” 살아가는 것에 대해 깨닫는 시간이었다 – 신희*

내 삶을 두려움 없이 주체적으로 살기 위해 필요한 독해수업 인상 깊습니다. 특히 모두 돌이켜 자기 자신에게서 원인 찾기를 설파하신 맹자의 시가 가슴에 와 닿습니다 – 손동*

새롭게 배우게 되는 부분에 자극이 되고 재밌고 설렜어요. 더 많이 읽고 써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– 박은*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